박재삼의 시, 그 깊은 세계

박재삼은 다른 어떤 시인보다도 우리말의 아름다움이 잘 드러나는 시를 썼고, 말소리와 말뜻을 조화시킨 오묘한 운율을 만들어 서민의 감정을 아름답게 표현했다.

그리고 광복 무렵과 한국전쟁기간 전후 우리 겨레 대부분이 경험해야 했던 경제적 빈곤을 뼈저리게 겪으면서 일상적인 자신의 체험을 중심으로 누구나 이해하기 쉽고, 누구나 가슴 깊이 새길 수 있는 시를 지었다.

또한 그 나름의 인생관으로 삶의 괴로움을 극복하는 시를 꾸준히 써 왔기에 그의 작품 속에는 그만의 독특하고 깊은 시세계가 자리잡고 있다.

이러한 그의 시 세계는 15권의 시집과 10권의 수필집 속에 잘 반영되어 있다.

 박재삼 문학작품 보러가기

박재삼문학관 알림글

금주의 시 “구름의 여름 방학” 보러가기

박재삼 문학작품

제목 작성일
2017.04.02
2017.04.02
2016.05.23
2016.05.22
2016.05.22

이용안내

박재삼문학관 & 호연재

경남 사천시 서금동 101-61

문의 055-832-4953

open 09:00 ~ 18:00

휴관 매주 월요일, 1월 1일, 설 추석 당일